광고

[화성시] 화성시보건소, 선제적 2차 검사로 감염병 차단에 최선

가 -가 +

온라인팀
기사입력 2021-04-19 [16:15]

화성시보건소가 감염병관리부서 공직자에 선제적으로 2차 검사를 실시하고 공직사회 내 집단감염 차단에 나섰다.

 

시는 19일 임종철 부시장의 지시에 따라 최근 확진자가 발생한 화성시보건소 감염병관리부서 근무 공직자를 대상으로 2차 전수검사를 실시했다.

 

앞서 지난 7일 직원 한 명이 자가격리자로 분류됨에 따라 즉각 자가격리 조치하고 해당 부서 공직자 대상으로 1차 전수검사를 실시하는 등 발빠른 초동대처는 물론, 방역 최일선에서 근무하는 특성을 반영하여 보다 견고한 방역체계 확보를 위해 재검사를 실시한 것이다.

 

또한 시는 이 외에도 증상이 없더라도 자가격리, 능동감시, 수동감시 대상이 될 경우 즉각 검사를 실시하고 소속 부서 등에 자진 신고하도록 조치했다.

 

특히 코로나19 감염이 우려되는 공무원은 재택근무 또는 공가를 적극 사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, 잠복기를 고려해 반드시 재검사를 실시하도록 지시했다.

 

임 부시장은 “공직사회 내 감염은 전체 방역망을 흔드는 일”이라며, “앞으로도 신속한 자가격리와 전수검사, 지속적인 모니터링 등으로 공직사회 내 집단감염 차단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 

한편, 확진된 보건소 직원은 최초 검사에서 음성판정을 받고, 2주간 자가격리를 하여 접촉자가 없었으며,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판정을 받아 추가 접촉자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. 

온라인팀의 다른기사보기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
광고

최신기사

광고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경기도민신문 #http://www.gdomin.kr. All rights reserved.